주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설교말씀

로그인  회원가입  정보수정  로그아웃  관리자 
[8월 29일 주일 오전 말씀] 선한 목자이신 예수님
sungsan  (2021-08-29 19:14:31, Hit : 24, Vote : 1)



(요 10:1-18) (2021. 8. 29. 주일설교)

선한 목자이신 예수님

예수님은 선한 목자이시며 양의 문이시고 양 우리의 문지기 이십니다. 양의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의 구속의 세계를 말씀합니다. 이 우리 안에만 참 생명과 평강이 있습니다. 그런데 이 우리 안에 도둑과 강도가 들어와서 양을 도둑질하며 멸망시키고자 합니다.

1. 도둑과 강도
1) 특징: 문으로 들어가지 않고 다른 데로 넘어가는 자(예수님을 믿지 않고도 구원과 영생을 얻을 수 있다고 주장함), 예수님보다 먼저 온 자(예수님보다 자신을 앞세우거나 동등하다고 주장하는 자)
2) 목적
도적절하고 죽이고 멸망시키려 함. 그러므로 이러한 사상과 가르침을 좇아가면 참 생명과 평안을 빼앗기며 구원을 이루어가는 요소들을 빼앗기고 비참해집니다.

2. 선한 목자이신 예수님
오신 목적: 양으로 생명을 얻게 하고(구원), 더 풍성히 얻게 하려 하심(예수님을 닮아감)
1) 양의 문 이십니다. 구원으로 들어가는 유일한 문 이십니다. 이를 위하여 예수님께서 스스로 목숨을 버리셨습니다(17-18).
2) 문지기 이십니다(계 3:7-8). 문지기는 양들을 위하여 문을 열어 줍니다. 우리가 구원 받도록 은혜를 베풀어 주십니다. 또한, 문지기는 밤새도록 양들을 보호하며 보살핍니다. 우리 주님께서는 세상 끝날까지 우리와 함께 하시며 지켜주십니다.
3) 풍성한 꼴을 먹이십니다.
⑴ 그리스도의 신령한 세계로 들어가며 꼴을 먹습니다. 회개하며 간절하게 사모하며 말씀을 읽고 묵상하며 기도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을 좀 더 깊이 깨닫고 구원의 감사와 감격이 더 풍성해집니다. 말씀이 달고 깨달아지며 영적 활력이 넘치게 됩니다.
⑵ 예수님의 음성(말씀)을 따라 순종하며 나갈 때 꼴을 먹습니다.
‧ 양의 이름을 부르십니다. 한사람 한사람을 인격적으로 알아주시고 신앙의 정도와 상태를 다 아시고 알맞게 인도하십니다.
‧ 앞서 가십니다. 예수님께서 본을 보여주시고 그 길이 안전하고 복되며 생명길이고 승리의 길 임을 보여 주셨습니다. 또한, 항상 우리를 보살피시며 동행하십니다.
‧ 주님의 음성을 듣고 알므로 따라 갑니다. 즉, 주님의 말씀임을 확신하며 그 말씀이 믿어지고 깨달아져서 순종하며 따라갑니다. 그러나 타인의 음성은 알지 못하므로 도망칩니다. 진리가 아닌 것은 인정이 안되고 믿어지지 않으므로 떠나게 됩니다. 참 성도의 성숙한 신앙의 모습입니다.
4) 양들을 위하며 목숨을 버리십니다. 양들을 완전하게 아시기까지 사랑하시므로 목숨을 버리셔서 구원하십니다. 완전하게 아신다는 것은 가장 친밀하게 교제하며 항상 가장 뜨거운 관심을 가지고 사랑하시는 것을 뜻합니다. 우리 성도도 예수님이 우리를 아시는 것처럼 예수님을 알도록 자라나야 합니다.
5) 자원함으로 목숨을 버리셨습니다. 이 사랑에 감경하여 우리도 자원함으로 죽기까지 주님을 사랑하며 따라가야 합니다.
6) 한 마리의 양도 잃지 않으시고 다 찾아 우리 안으로 인도하십니다. 지금도 주님께서는 아직까지 우리 안으로 들어오지 않은 양을 찾으셔서 구원하십니다. 교회와 성도를 통하여 하십니다. 이 일에 귀하게 쓰임 받는 교회와 성도가 되어야 겠습니다.

선한 목자이신 예수님의 인도를 따라 언제나 더욱 생명의 역사가 풍성한 삶을 살아가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드립니다. 아 멘!

성산교회-광명
488  [10월 10일 주일 오후 말씀] 죄 많은 여자가 예수.. sungsan 2021-10-10 0 11
487  [10월 10일 주일 오전 말씀] 성전을 사모하는 신앙.. sungsan 2021-10-10 0 24
486  [10월 3일 주일 오후 말씀] 백부장의 신앙 sungsan 2021-10-03 1 8
485  [10월 3일 주일 오전 말씀] 문이 활짝 열린 교회 sungsan 2021-10-03 1 15
484  [9월 26일 주일 오후 말씀] 예수님께서 사랑의 법을.. sungsan 2021-09-26 1 33
483  [9월 26일 주일 오전 말씀] 마리아, 마르다, 나사.. sungsan 2021-09-26 1 51
482  [9월 19일 주일 오후 말씀] 실상은 죽었으나 이기는.. sungsan 2021-09-19 1 25
481  [9월 19일 주일 오전 말씀]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sungsan 2021-09-19 1 18
480  [9월 12일 주일 오후 말씀] 안식일 교훈 sungsan 2021-09-12 1 17
479  [9월 12일 주일 오전 말씀] 나사로의 병듦, 죽음,.. sungsan 2021-09-12 1 38
478  [9월 5일 주일 오후 말씀] 죄인을 부르신 예수님 sungsan 2021-09-05 1 21
477  [9월 5일 주일 오전 말씀] 만국 권세와 새벽 별을 .. sungsan 2021-09-05 1 33
476  [8월 29일 주일 오후 말씀] 병자를 고치신 예수님 sungsan 2021-08-29 1 17
 [8월 29일 주일 오전 말씀] 선한 목자이신 예수님 sungsan 2021-08-29 1 25
474  [8월 22일 주일 오후 말씀] 예수님께서 베드로를 부.. sungsan 2021-08-22 1 22
473  [8월 22일 주일 오전 말씀] 복음의 제사장 직분을 .. sungsan 2021-08-22 1 42
472  [8월 15일 주일 오후 말씀] 발람의 교훈을 좇지 말.. sungsan 2021-08-15 1 33
471  [8월 15일 주일 오전 말씀] 서로 받아 하나님께 영.. sungsan 2021-08-15 1 21
470  [8월 8일 주일 오후 말씀] 예수님께서 마귀 시험을 .. sungsan 2021-08-08 1 20
469  [8월 8일 주일 오전 말씀] 소경의 눈을 뜨게 하심 sungsan 2021-08-08 2 28
1 2 3 4 5 6 7 8 9 10